‘노후 가전제품 화재예방 무상점검’캠페인 시행


한국소비자원과 5개 국내 주요 가전제품 제조업체(㈜대유위니아, 동부대우전자㈜, 삼성전자㈜, SK매직㈜, LG전자㈜)는 ‘대형 가전제품 사업자 정례협의체’를 11월 22일 발족하고, 제품의 안전한 사용을 위해 공동 노력에 나선다.

이의 일환으로 정례협의체는 제품 설치환경 및 노후화에 따라 화재위험이 있는 대형 가전제품*의 화재예방을 위해 무상점검 캠페인을 실시하기로 했다.

* 냉장고, 김치냉장고, 세탁기, 식기세척기, 텔레비전 등 5종

이번 캠페인은 취약계층 소비자 보호를 위해 화재 발생 시 대규모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는 사회복지시설*을 대상으로, 7년 이상 사용한 제품에 대해 무상으로 실시한다.

* 지자체 신고된 노인·장애인·아동복지시설(경로당, 영유아보육시설은 제외)

해당 업체의 가전제품을 사용하는 사회복지시설은 캠페인 기간(’17.11.22. ~ 12.8.) 내에 업체 소비자상담실(붙임 참조)을 통해 무상점검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으며, 가전제품 주변 환경(설치 장소, 전기 배선 등)에 대한 안전점검도 받을 수 있다.

한국소비자원은 향후 ‘대형 가전제품 사업자 정례협의체’를 통해 소비자가 보다 안전하게 가전제품을 사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.

더욱 제세한 사항은 한국소비자원(www.kca.go.kr)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.

정리:곽성은기자(dmsdl0618@gmail.com)

출처:한국소비자원(www.kca.go.kr)

WEDDINGS

Describe what you offer here. add a few choice words and a stunning pic to tantalize your audience and leave them hungry for more.

Get In Touch